상단여백
HOME 전국 강원
실외사육견 중성화 사업 첫 추진…길고양이 중성화 병행농촌지역 실외사육견 번식 차단 및 길고양이 개체수 조절 위한 중성화 사업 진행
  • [강원=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승인 2022.02.24 10:48
  • 댓글 0
   
▲ 춘천시청
[강원=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농촌지역 실외사육견의 번식차단 및 반려견 등록을 활성화하고 길고양이 개체수 조절을 위한 중성화 사업이 추진된다.

특히 실외사육견 중성화 지원사업은 올해 처음이다.

춘천시정부는 먼저 국비 등 사업비 1억6,000만원을 투입해 2022년 실외사육견 중성화 지원사업을 진행한다.

농촌지역 실외사육견 중성화 수술을 통해 원치않는 번식을 막는다는 계획이라고 전했다.

실외사육견이란 농촌지역에서 마당 등 실외에 묶어두거나 울타리안에 풀어놓고 기르는 소유자가 있는 개다.

사업량은 400마리며 대상은 농촌지역에서 실외사육하는 5개월령 이상의 등록대상동물이다.

농촌지역은 관련법에 따라 읍·면 지역, 동지역 중 용도지역상 주거·상업·공업 지역을 제외한 지역이다.

지원은 견종과 크기와 무관하게 암컷은 36만원, 수컷은 18만원이다.

미등록 또는 외장형 동물등록의 경우 수술 시 내장형 동물등록도 함께 한다.

다만 수술 전 검사에서 수술이 어려울 경우 혈액검사와 심장사상충 검사 비용을 지원한다.

신청은 오는 3월 7일부터 21까지 사육장소 소재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하면 되며 대상자를 선정해 통보한다.

이와 함께 생태계 안정과 사회갈등 완화를 위해 길고양이 중성화 사업도 한다.

길고양이를 포획해 중성화 수술을 한 후 포획장소에 다시 방사하는 방식이다.

사업량은 180마리며 3월 2일부터 선착순으로 동물병원 지정게시판 온라인 또는 유선으로 신청하면 된다.

시정부 관계자는 “앞으로도 반려동물과 함께 나아가는 도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원=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원=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