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인천
미추홀구, 불법유동광고물 모니터단 운영
  •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2.06.30 10:48
  • 댓글 0
   
▲ 인천광역시_미추홀구청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인천 미추홀구는 7월부터 불법유동광고물 모니터단을 운영한다.

구는 간선도로변 위주 신고로 이면도로에 대한 광고물 정비가 미약하다 판단함에 따라 지역사정에 밝은 동 주민자치회, 통장자율회 등 단체 961명으로 모니터단을 구성해 이면도로 불법광고물을 중점적으로 정비한다.

현수막, 코팅형 전단 등 불법광고물을 발견하는 경우 동 행정복지센터에 신고하면 관계 부서에 전달하고 수시 단속반이 출동해 정비한다.

거리 전신주에 부착된 벽보나 전단지에 대해서는 미추홀구 노인인력개발센터 광고물 정비 인력을 활용해 정비 후 동 행정복지센터에 비치된 불법유동광고물 수거함에 넣으면 관계 부서에서 수거·분류 후 과태료 부과를 할 방침이다.

구 관계자는 “불법광고물 없는 깨끗한 거리를 위해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하고 신속히 정비해 나갈 것”이라며 “옥외광고물관리법에 따른 과태료 부과를 확행해 유동광고물 불법 게첩을 근절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