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2022년 상반기 중기 수출, 역대 반기 최고치 605억달러홍콩을 제외한 9대 국가 모두 상승세이고 미국·일본·대만 등 주요 7개국 모두 상반기 최고치 경신
  • [경제=중부뉴스통신]정승원 기자
  • 승인 2022.07.27 17:16
  • 댓글 0
   
▲ 2022년 상반기 중기 수출, 역대 반기 최고치 605억달러
[경제=중부뉴스통신]정승원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는 7월 28일 ‘2022년 상반기 중소기업 수출실적’을 발표했다.

2022년 상반기 중소기업 수출은 전년동기대비 8.8% 증가한 605억달러로 역대 반기 최고치였던 2021년 하반기 599억달러를 경신했다.

1~5월 모두 해당 월의 최고치이며 특히 3월에는 역대 월 수출액 신기록을 세웠다.

6월 들어 수출액이 소폭 감소했으나 그럼에도 역대 6월 수출액 중 2위를 기록했다.

수출 1천만달러 이상 달성 기업은 1,025개사로 전년동기대비 115개사 증가했다.

다만, 전체 수출 중소기업 수는 73,933개사로 전년 대비 소폭 감소했다.

10대 수출품목 중 화장품을 제외한 9개 품목이 전년동기대비 증가했고 반도체, 철강판, 기타기계류 등이 호조세를 보였다.

1위플라스틱 제품, 2위화장품, 3위합성수지, 4위자동차부품, 5위의약품 등이 높은 수출액을 기록했다.

화장품은 중국 수출의 부진과 우크라이나 사태 영향으로 러시아 수출이 감소하면서 전년동기대비 2.2억달러 감소했다.

의약품의 경우 단가 하락에도 불구하고 물량이 크게 증가하며 수출이 확대됐고 플라스틱 제품, 합성수지, 반도체 등 6개 품목은 단가와 물량 증가로 수출이 성장했다.

자동차부품, 철강판 등은 단가가 상승하며 수출을 견인했다.

전년동기대비 특히 증가폭이 두드러진 품목으로는 반도체, 철강판, 기타기계류가 있다.

반도체는 스마트폰·자동차·가전제품 관련 시스템 반도체가 강한 호조세를 보이며 미국, 일본, 베트남 등으로 수출이 크게 증가했다.

철강판은 원자재가 상승으로 인한 단가 상승, 완성차 시장 호조세와 건설시장 회복세 등으로 인해 멕시코, 인도 등으로 수출액이 크게 증가했다.

기타기계류의 경우, 전기차 배터리 기업들의 해외공장 대규모 증설 등에 힘입어 중국, 베트남, 미국 등으로 배터리 공정장비 수출이 크게 증가했다.

홍콩을 제외한 상위 9개국 수출액이 모두 증가세를 시현했는데, 전년동기대비 독일의 진단키트 수요가 감소하며 상위 10개국에서 제외됐고 멕시코가 2.3억달러 증가하며 10위권에 신규 진입했다.

미국은 의약품, 기계류, 플라스틱 제품의 수출이 증가했고 대만은 확진자 폭증 여파로 의약품·기타정밀화학제품의 수출이 급증하며 두 국가 모두 역대 반기 최고실적을 경신했다.

홍콩은 강력한 고강도 방역 정책에 따른 봉쇄 여파로 화장품, 컴퓨터 등 기존 홍콩 10대 수출 품목 중 8개 품목이 모두 감소하며 수출이 감소세로 전환했다.

또한, 2월말 시작된 우크라이나 사태로 러시아, 우크라이나 수출이 급감하며 상반기 대러 수출은 18.2%, 대우 수출은 65.2% 감소했다.

온라인 수출은 중기 수출 내 비중이 0.6%로 그 규모는 아직 미미하나, 온라인 수출액, 수출 중소기업 수 모두 증가율이 10%를 상회하며 성장세를 이어갔다.

특히 국내 온라인 총 수출액 4.5억달러 중 중소기업 비중이 78.4%에 이르며 중소기업이 온라인 수출 분야를 선도하고 있다.

온라인 수출 품목은 컴퓨터와 기타섬유제품 등이 강세를 보였고 특히 말레이시아로 화장품 수출이 크게 증가하면서 수출액 증가율이 138.9%로 돋보였다.

[경제=중부뉴스통신]정승원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중부뉴스통신]정승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