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
함양 청소년 부산항 견학, 해양 미래일자리 탐방 시간 가져12일 아동 25명 참여, 함양군-부산항만공사 업무협약 실천 이행으로 주민 혜택 성과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22.08.12 16:05
  • 댓글 0
   
▲ 함양 청소년 부산항 견학, 해양 미래일자리 탐방 시간 가져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함양군과 관내 다문화가정 아동 25명은 12일 부산항만공사 및 부산항 일대를 견학해 산촌지역 청소년들이 해양, 항만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견학은 함양군과 BPA간의 업무협약 실천 일환으로 추진됐으며 관내 청소년들이 항만 관련 문화를 접하고 미래형 일자리 탐방으로 향후 진로 선택의 폭을 넓힐 수 있도록 BPA 초청으로 진행됐다.

부산항만공사 청사 관람을 시작으로 BPA 항만안내선‘새누리호’를 탑승해 부산 북항 일대를 둘러보고 실제로 운영되고 있는 부산-제주 항로 여객선 ‘뉴스타호’의 조타실, 객실 등을 견학했다.

또한 초대형 실내수족관인 부산아쿠아리움을 방문해 250종, 1만여 마리의 해양 생물들을 체험 및 관람했다.

강준석 BPA 사장은 “아이들은 미래의 주인공이며 바다는 그 희망을 펼칠 무대이다”며 “미래 꿈나무들이 바다와 해운, 항만분야에서 소중한 경험을 쌓고 추억을 만들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함양군 관계자는 “이번 탐방체험은 어느 때보다 뜻깊은 행사였으며 앞으로도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이와 유사한 프로그램이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아동의 보호자 A씨는 “산촌지역 아이들이 평소 접하기 힘든 바다와 항만 체험을 할 수 있도록 준비해주신 관계자분들에게 감사드리며 성장하는 아이들에게 견문을 넓히는 소중한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