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부산
부산시, 국토부에 부동산 조정대상지역 전체 ‘해제’ 요청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22.08.30 16:19
  • 댓글 0
   
▲ 부산광역시청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부산시는 오늘 국토교통부에 ‘부동산 조정대상지역’ 전체 해제를 요청했다고 밝혔다.

현재 부산 시내 부동산 조정대상지역으로 지정된 지역은 중구, 기장군을 제외한 나머지 14개 구다.

이들 지역은 최근 3개월간 주택가격상승률이 ?0.01%를 기록하며 소비자물가상승률의 1.3배보다 낮았고 분양권 전매거래량도 전년 동기에 비교하면 73.5% 이상 감소한 상황이다.

또, 주택보급률과 자가주택비율도 전국 평균을 초과했으나, 청약 경쟁률이 5대 1을 넘어 ‘부동산 조정대상지역’ 해제를 요청하기 위한 정량적 요건을 모두 만족하지는 못하고 있다.

하지만, 시는 최근 금리가 대폭 인상되고 지역 주택경기가 하락세로 전환되는 등의 정성적 요건을 고려해 조정대상지역 해제가 필요할 것으로 판단했고 이에 따라 국토부에 이번 조정대상지역 전체 해제를 요청한 것이다.

김필한 부산시 건축주택국장은 “부동산 매매량 및 분양권 전매량, 주택가격, 전·월세 가격 등 각종 부동산 경기지표의 하락 폭이 확대되는 추세다”며 “정부에서 발표한 주택 270만 호 공급계획을 달성하기 위해서는 공공의 주택공급뿐만 아니라 민간영역의 주택공급이 필수적”이라고 이번 조정지역 전체 해제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아울러 “국내경기 침체와 금리 인상 등으로 각종 부동산 경기지표의 하락 폭이 확대되는 추세임에 따라, 우리 시는 부동산 시장 안정화, 지역경제 활성화 및 주거안정 도모에 앞으로도 빈틈없이 대응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고 전했다.

한편 시는 이번 조정대상지역 전체 해제 건의에 이어 내일 국토교통부 관계자를 직접 찾아 조정대상지역 전체 해제를 요청한 사유와 필요성 등을 상세히 설명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