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부산
‘제6회 부산 인터시티 영화제’ 9월 2일 개막세계 도시와 영화로 소통하는 창의적 교류의 장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22.08.31 07:39
  • 댓글 0
   
▲ ‘제6회 부산 인터시티 영화제’ 9월 2일 개막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부산시는 오는 9월 2일부터 4일까지 3일간 영화의전당 시네마테크, BNK부산은행아트시네마 모퉁이극장, 무사이극장에서 ‘제6회 부산 인터시티 영화제’가 열린다고 밝혔다.

‘부산 인터시티 영화제’는 부산독립영화협회가 주최·주관하고 시가 후원하는 행사로 협회가 교류하고 있는 국내외 도시와 부산을 비롯한 유네스코 지정 영화 창의도시의 로컬영화를 소개한다.

영화라는 이름 아래 문화·언어·관습·종교를 뛰어넘고 국내외 도시 간 창의적 네트워크의 범주를 넓히고자 2017년부터 매년 개최되고 있다.

올해 영화제에는 ‘내일의 영화’를 슬로건으로 세계 13개 도시의 독창적인 작품 31편이 상영된다.

또, 시가 지원한 ‘유네스코 영화 창의도시 레지던시 영화제작사업’으로 제작된 이남영 감독 연출의 ‘강을 건너는 사람들’, 장태구 감독 연출의 ‘봄 이야기’, 손호목 감독의 다큐멘터리 ‘너에게 닿기를’ 세 작품도 이번 영화제를 통해 최초 공개된다.

이와 함께, 각 작품의 제작 과정, 후일담 등 제작진과 더욱 깊은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시네토크도 준비돼 있어, 관람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이번 ‘제6회 부산 인터시티 영화제’가 부산이 유네스코 지정 영화 창의도시로서 세계적 위상을 다시 한번 확인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영화제에 참석해 세계 영화 창의도시의 독창적인 작품들로 주말을 즐겨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