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
동작구,‘ 장애인 건강검진 ’으로 의료취약계층 살핀다관내 장애인 복지시설 이용 장애인 대상으로 다음 달까지 실시
  • 중부뉴스통신
  • 승인 2022.09.27 15:10
  • 댓글 0
   
▲ 동작구,‘ 장애인 건강검진 ’으로 의료취약계층 살핀다
[중부뉴스통신] 동작구가 관내 장애인 대상 무료 건강검진을 실시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는 박일하 동작구청장 민선8기 공약 중 하나인 ‘어르신, 장애인 건강검진 확대’에 따른 사업으로 취약계층에 질환 조기 발견 등의 기회를 제공하고 의료복지 안전망을 강화하고자 마련됐다.

구는 지난 16일까지 관내 장애인 복지시설을 이용하는 장애인을 대상으로 신청을 받았으며 보건소 건강검진실에서 무료 검진을 실시하고 있다.

검진 항목은 신체계측 혈액검사 33종 소변검사 4종 흉부X선검사이며 검진 2주 후 결과서를 수령할 수 있다.

또한 기한 내 신청하지 못한 대상자를 위해 건강검진이 실시되는 다음 달까지 계속해서 접수받을 계획이라고 전했다.

아울러 방문보건 대상자도 보건소에 방문하면 상시 무료 건강검진을 받을 수 있다.

별도 예약은 필요 없으며 방문 시 미리 금식하고 신분증 등을 구비해 접수하면 된다.

한편 구는 지난 7 ~ 8월 취약계층 아동을 대상으로 무료 건강검진을 실시했으며 286명의 아동이 검진을 완료했다.

검진받지 못한 아동은 올 겨울방학에 추가 검진을 신청할 수 있으며 무료 건강검진과 관련해 궁금한 점은 보건의약과로 문의하면 된다.

박일하 동작구청장은 “무료 건강검진 사업을 통해 의료복지 안전망을 강화하겠다”며 “의료취약계층이 소외되지 않도록 대상자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중부뉴스통신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