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인천
소래 특산물의 변신은 무죄…소래포구축제 요리쇼 개봉박두2일 요리연구가 이혜정과 함께하는 수산물 요리 교실
  •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2.09.27 19:02
  • 댓글 0
   
▲ 소래 특산물의 변신은 무죄…소래포구축제 요리쇼 개봉박두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꽃게와 새우 등 소래포구 대표 특산물을 활용한 다양한 요리법이 제22회 소래포구축제 현장에서 공개된다.

27일 남동구에 따르면 소래포구축제 2일째인 10월 2일 오후 1시 해오름광장 내 메인무대에서 ‘스타 셰프와 함께하는 소래 수산물 요리 교실’이 진행된다.

요리 교실은 유명 요리연구가 빅마마 이혜정을 초청, 소래의 대표적 수산물인 꽃게와 새우를 활용한 요리과정과 비법을 공개한다.

이날 이혜정 요리연구가는 무대에 마련된 테이블에서 자신이 개발한 요리법을 이용해 소래 특산물을 활용한 특별한 요리쇼를 선보일 예정이다.

같은 시간 무대 아래에 설치된 20여 개의 테이블에선 남동구 각 동에 거주하는 주민들이 이혜정 요리연구가의 사회에 따라 함께 요리를 진행한다.

이에 앞서 1일에는 오전 10시부터 소래포구 수산물 요리 경연대회가 열린다.

소래포구 수산물을 이용해 요리 대결을 펼치는 행사로 전국에서 참가한 63개 팀 중 1차 서류심사를 거친 20개 팀이 무대에 올라 실력을 뽐낸다.

구는 현장 심사 과정에서 요리의 전문성은 물론 창의성과 상품화 가능성 등을 중점 평가할 예정이며 9개 팀을 선정해 총 920만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또한 행사 기간 구민과 함께 비빔밥 만들기 및 나눔, 케이크·컵케이크 만들기 등 체험행사와 더불어 식품제조업체 홍보·전시관, 식품 안전 체험관 등을 운영한다.

박종효 남동구청장은 “소래포구 특산물의 우수성을 알리고 이를 활용한 대중적이고 특색있는 음식을 개발하는 취지”며 “소래포구를 더 많은 대중에 알리는 동시에 지역 관광산업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제22회 소래포구축제는 10월 1~3일 사흘간 소래포구 일대에서 개최된다.

축제 기간 관광객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과 함께 지역성을 강조한 문화 행사, 인기 가수들의 축하 공연 등이 선보인다.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