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부산
부산시, 학교, 주민이 함께하는 ‘하하호호 콘서트’ 개최15분 생활권 도시를 위한 소소한 행복 찾기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22.11.22 08:23
  • 댓글 0
   
▲ 부산시, 학교, 주민이 함께하는 ‘하하호호 콘서트’ 개최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부산시는 15분 도시 생활권 내 문화생활을 향유하는 체험 제공을 위해 오는 26일 오후 2시 부산진구 개포초등학교 강당에서 학교, 주민이 함께하는 ‘하하호호 콘서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케이팝 댄스 식전 공연을 시작으로 부산시립교향악단, 부산합창단의 공연과 지역 청년예술가들의 마술 공연, 영화 감상까지, 지역주민 200여명이 함께 가을과 어울리는 아름다운 음악과 다채로운 공연을 경험하며 행복한 추억을 쌓는 시간이 될 예정이다.

콘서트는 학교 시설을 지역주민과 상생하는 공간으로 공유하는 실험적인 문화행사로 기획됐다.

그간 학교 공간은 학생뿐만 아니라 학부모, 지역주민이 함께 지식과 정보를 소통하는 지역사회의 구심점이자, 15분 생활권 내 교육, 여가, 체육 등이 가능한 거점시설로 인식되고 있었다.

하지만, 학교시설 개방으로 인해 발생되는 학생의 학습권 침해 및 안전 문제 등으로 시설 활용에는 한계가 있었다.

이에 시에서는 15분 생활권 도시 조성을 위해 아이들의 안전문제와 학습권을 침해하지 않는 범위 내에서 학교 공간을 공유할 수 있는 방안을 남부교육지원청, 개포초등학교, 동원초등학교와 함께 모색해왔다.

그 일환으로 방과 후 학교 강당을 지역주민을 위한 공연장으로 활용해 지역주민들이 문화활동을 누릴 수 있는 마중물 사업을 실시했다.

시는 향후 운영 개선 사항 등을 발굴하고 보완해 나갈 예정이다.

콘서트는 지난 9일 개포초등학교, 17일 동원초등학교에서 각각 개최되어 관객들의 큰 호응을 이끌어냈다.

특히 26일 행사에는 문화공연과 더불어 국제영화제 출품작을 감상하는 가족영화제도 개최되어 가족과 이웃이 집 가까운 곳에서 좋은 영화도 즐길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김광회 부산시 도시균형발전실장은 “‘집 가까이에 좋은 환경과 문화, 이웃이 있어 즐겁고 행복한 도시’라는 15분 도시 부산의 슬로건에 따라, 15분 생활권 안에서 편한 발걸음으로 공연장을 찾을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며 “앞으로 지역주민과 함께 공유하는 공간으로 교육활동에 지장이 없는 범위에서 학교시설을 활용할 수 있는 방안을 학교와 협의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15분 도시는 코로나 팬데믹 이후 도보나 자전거로 의료, 교육, 여가 등이 가능한 보행 중심의 라이프스타일을 강조하는 새로운 도시 모델로서 부산시는 지난해 5월 비전선포를 시작으로 비전투어, 정책공모, 기본구상, 거버넌스 운영, 예비계획 수립 등을 거쳐 시범권역 조성사업인 1차 해피챌린지 사업을 2023년부터 본격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