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대구
대구시, 연말연시 다중밀집 축제·행사 안전대책 추진행사주최 없는 해맞이 장소에 안전요원 배치 및 안전점검 실시
  • [대구=중부뉴스통신]손창섭 기자
  • 승인 2022.12.29 17:26
  • 댓글 0
   
▲ 대구광역시청
[대구=중부뉴스통신]손창섭 기자 = 대구시는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로 제야의 타종행사, 해맞이 행사 등에 많은 사람이 운집할 것으로 보고 관계기관 합동 점검회의를 개최해 안전대책을 강화하고 관계기관별 협조체계를 구축했다.

대구시는 제야의 타종행사 무대 앞 광장 및 종각네거리 사방에 안전펜스를 설치해 참여 시민들의 운집 정도에 따라 출입인원을 통제하도록 하고 12월 30일에는 행안부, 대구시, 관련 전문가 등이 참여하는 합동점검을 실시해 행사 개최 전 보완사항을 마무리한다.

또한 전국 최초로 실시하는 DJ폴리스 3개소를 운영해 효율적이고 안전하게 인파를 관리하고 안전요원도 예년에 비해 2배 많은 740여명을 배치할 예정이다.

구·군별로 추진하는 해맞이 행사 15건에 대해서는 각 기관별 안전관리계획을 수립하고 12월 30일까지 현장점검을 실시해 밀집·정체 요인에 대한 보완사항을 조치할 예정이며 행사 당일 안전요원도 730여명을 배치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또한 대구경찰청은 보유 헬기를 동원해 다중밀집 상황 순찰하고 소방안전본부는 응급환자 수송을 위해 구급차 등을 현장에 배치해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팔공산 갓바위, 앞산 전망대 등 해마다 많은 시민들이 찾는 해맞이 장소에도 안전사고를 대비해 사전 안전점검을 실시해 등산로 주변 시설물을 점검 보완하고 결빙이나 강설을 대비해 제설장비도 곳곳에 배치할 예정이다.

또한 만약의 사태를 대비해 관계기관이 협력해 안전 및 질서 유지 요원 85명을 배치해 안전한 해맞이가 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성웅경 대구시 시민안전실장은 “이번 연말연시 행사에는 코로나19로 오지 못했던 시민들이 대거 참여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안전한 인파관리가 중요하다”며 “대규모 인파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 준비를 철저히 할 계획이며 시민 여러분들도 안전수칙을 잘 지켜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대구=중부뉴스통신]손창섭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중부뉴스통신]손창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