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강원
원주시, 설 연휴 코로나19 방역 대책 추진원스톱 진료기관 31개소, 코로나19 먹는 치료제 취급 약국 17개소 운영
  • [강원=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승인 2023.01.20 09:45
  • 댓글 0
   
▲ 원주시청
[강원=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원주시는 설 연휴 기간 시민의 코로나19 진료, 검사, 처방 등에 불편함이 없도록 설 연휴 방역 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우선, 오는 21일부터 24일까지 주말 및 공휴일 선별진료소 운영시간을 오전 9시부터 오후 3시까지 연장 운영하기로 했다.

그동안 주말 및 공휴일에는 오전 9시부터 12시까지만 운영해왔다.

소독 시간은 오전 12시부터 오후 1시까지로 기존과 동일하다.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는 60세 이상 고령자, 자가 키트 양성자, 해외입국자, 병원 입원 전 환자 및 보호자, 입영 장정, 확진자 동거인에 대한 PCR 검사가 가능하다.

이 밖에 대상자는 호흡기환자진료센터 또는 원스톱진료기관에서 검사받아야 한다.

또한, 원스톱 진료기관 31개소와 코로나19 먹는 치료제 취급 약국 17개소를 운영해 코로나19 진료, 검사, 처방에 공백이 없도록 할 방침이다.

의료상담센터 3개소와 보건소 행정안내센터를 24시간 운영해 야간에도 코로나19 재택치료자와 동거가족 등 시민의 불편함이 없도록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와 함께, 중국발 입국자에 대한 강화된 방역 조치에 따라 입국 후 1일 이내 PCR 검사를 실시하는 것은 물론 철저한 확진자 관리 등을 통해 지역사회 전파를 최소화하겠다고 밝혔다.

[강원=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원=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