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세종
세종시, 2015년 정부예산 2,526억원 확보2014년도 대비 30.9%↑, 역대 최대 규모 성과
  • [세종=중부뉴스통신]
  • 승인 2014.12.04 20:51
  • 댓글 0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 이하 세종시)가 내년도 각종 현안사업을 추진하기 위한 정부예산 2,526억 원을 확보했다.

이에 따라 이춘희 시장이 역점으로 추진하는 청춘조치원프로젝트 등 100대 과제와 지역 간 균형개발 사업이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이다.

세종시는 지난 2일 국회 본회의에서 통과된 새해 정부세출예산에 세종시 일반국고보조금 1,430억 원과 지특회계(세종시계정 포함) 1,096억 원이 반영됐다.

내년도 정부예산으로 확보된 세종시 주요사업은 ▲산업단지 진입도로(377억 원) ▲하수관거(110억 원) ▲농어촌 마을하수도 정비(103억 원) ▲지방투자촉진보조금(80억 원) ▲상수도 확충(73억 원) ▲소하천 정비(60억 원) ▲재해위험지구 정비(42억 원) ▲로컬푸드직매장 및 거점농민가공센터 건립(13억 원) ▲수리시설 개보수(17억 원) ▲산업단지 공업용수도 설치(8억 원) 등이다.

이와 함께 ▲첨단산단 폐수처리시설(5억 원) ▲세종축산물 위생연구소 장비구입(3억 원) ▲지하시설물 전산화(3.5억 원) ▲SB플라자(Science-Biz) 건립(30억 원) 등은 국회 예결위 심의과정에서 신규로 반영되거나 증액됐다.

하지만, 국회 상임위에서 반영해 예결위에 증액요구된 서울~세종 간 고속도로 건설을 위한 설계비(40억 원)와 저소득층 밀집지구 지식산업센터 건립비(10억 원)가 최종 반영되지 않아 아쉬움을 남겼다.

이춘희 시장은 “세종시의 괄목할만한 정부예산확보 성과는 정부의 재정건전성 확충과 복지재정 확충 논란 등 정부의 신규사업 억제 방침에도 세종시만의 특수성과 예정지역 및 주변지역 간 균형개발을 위한 논리개발로 지속적으로 정부를 설득한 결과”라며, “앞으로 미 확보된 사업에 대해서는 관계부처와 연초부터 협의하고 확보된 예산을 효율적으로 활용해 실질적인 행정수도로서의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신규사업 발굴과 정부예산 확보에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세종=중부뉴스통신]  redstar@jbe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세종=중부뉴스통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