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연예
관광공사, ‘경주벚꽃마라톤&걷기대회’대회 연계 방한상품 개발, 일본, 말레이시아, 대만, 홍콩 등에서 1,200명 방한
  • [문화=중부뉴스통신]문영숙 기자
  • 승인 2017.04.02 08:44
  • 댓글 0
▲ 참가자 출발모습

한국관광공사는 4월 1일(토) 경주시, 일본 요미우리신문 서부본사와 공동으로 ‘제26회 경주벚꽃마라톤&걷기대회’를 성황리에 개최하였다. 이번 행사에는 일본 436명, 대만 542명, 말레이시아 122명, 홍콩 83명 등 외국인 관광객 1,200명이 마라톤대회 방한상품을 통하여 참가하였다.

1992년 ‘한일 양국민이 함께 손잡고 달리자’란 슬로건 아래 경주시의 역사와 자연 그리고 스포츠를 접목, 일본인 마라토너 82명을 시작으로 열린 경주벚꽃마라톤대회는 지난 25년간 일본인 1만7천명을 포함, 국내외 22만 명이 참가하여 전 세계 마라톤 동호인들의 한마당 축제로 성장한 행사이다. 금년에는 외국인 관광객 1,200명을 포함 국내외에서 14,000여명이 참가하였다.

한국관광공사는 지난 대회부터 공동 주최기관으로 참여하여 일본 뿐만 아니라 중화권, 동남아 국가 등으로 시장을 확대하여 외국인 관광객 유치 마케팅 활동을 전개해왔으며, 지난 해에는 해외 여행사 관계자 및 언론인 95명을 초청하여 방한 상품개발 및 해외홍보를 본격적으로 추진한 바 있다.

정진수 한국관광공사 전략상품팀장은 “경주벚꽃마라톤대회는 ’경주‘, ’마라톤‘, ’벚꽃‘이라는 3가지 관광테마가 하나가 된 이벤트로 외국인 관광객에게 매력있는 콘텐츠임이 분명하다.”며, “앞으로 일본뿐만 아니라, 동남아 시장 등을 타겟으로 한 홍보마케팅을 통해 외국인 참가자 5천명을 목표로 외국인 관광객 유치 확대 및 시장 다변화에 기여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3월 31일(금) 저녁 6시에는 경주 화백컨벤션뷰로에서 정창수 한국관광공사 사장, 최양식 경주시장, 나카이 잇페이 요미우리신문 서부 본사 대표 및 일본인 참가자, 한국선수 대표 등 6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회식이 개최되었으며, 일본 요미우리 신문 및 FBS후쿠오카방송 등에서 행사 취재를 위하여 방한하였다.

[문화=중부뉴스통신]문영숙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화=중부뉴스통신]문영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