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북
미세먼지 저감 ‘전기 이륜차’ 확대 보급3억6천만원 투입 190대 보급, 1대당 최대 330만원까지 지원
  •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승인 2021.02.10 10:34
  • 댓글 0
   
▲ 익산시청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익산시는 미세먼지 저감으로 쾌적한 대기환경 조성을 위해 시민들을 대상으로 전기 이륜차를 보급한다.

10일 시에 따르면 올해 3억6천만원 예산을 투입해 전기 이륜차 190대를 보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보조금은 차종에 따라 1대당 120~330만원까지 지원되며 특히 기존 내연기관 이륜차 사용을 폐지한 후 전기 이륜차를 구매하는 경우에는 별도로 20만원을 추가 지원한다.

신청 자격은 공고일 이전 시에 30일 연속 주소를 둔 만 18세 이상 개인 또는 법인과 단체로 개인 또는 법인·단체 당 1대로 제한된다.

보조금을 받아 전기 이륜차를 구매한 경우 의무이행기간 2년을 준수해야 한다.

접수는 오는 22일부터 예산 소진 시까지 진행되며 구매자가 원하는 전기 이륜차 제작·판매사와 계약을 체결하고 제작·판매사는 전기자동차 구매 보조금 지원시스템을 통해 접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미세먼지 저감 사업의 일환인 친환경 전기 이륜차 보급으로 쾌적한 대기질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며“시민분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