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세종
에어컨 사용 전 안전점검 선택이 아닌 필수최근 3년간 관내 에어컨 화재 17건 중 15건이 전기적 요인
  •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1.06.08 07:08
  • 댓글 0
   
▲ 에어컨 사용 전 안전점검 선택이 아닌 필수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세종소방본부가 최근 무더위로 인한 에어컨 가동이 증가함에 따라 에어컨 화재 예방을 위한 안전수칙을 홍보하고 나섰다.

소방본부에 따르면, 최근 3년간 세종시에서 발생한 에어컨 화재는 총 17건으로 발생 시기는 7∼8월에 집중됐고 발생 장소는 대부분 공동주택으로 조사됐다.

에어컨 화재 가운데 15건이 전기적 문제로 인한 화재로 여름철 안전한 에어컨 사용을 위해서는 사용 전 전기안전 점검과 주변 환경정비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에어컨 화재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전원은 차단기가 있는 전용 콘센트를 사용해 전선을 연결해야 하고 배선 결속부의 이완 여부와 이음 부분의 절연피복훼손 등을 확인해야 한다.

실외기 주변 환경은 실외기가 밀집되지 않도록 하며 벽면과 이격해 설치하고 먼지를 수시로 제거하고 통풍이 되도록 환기해야 한다.

특히 사용 중 소음이나 진동이 발생하면 전문가의 점검을 받은 후 사용해야 한다.

세종소방본부는 9일부터 8월 31일까지를 에어컨 실외기 화재예방대책 기간으로 정하고 관내 189개 공동주택 단지와 터미널·역·공공기관 등을 대상으로 올바른 실외기 설치관리 방법 등을 안내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영근 대응예방과장은 “쾌적하고 안전한 에어컨 이용을 위해 사용 전 반드시 전기안전 점검과 주변 환경정비를 실시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